‘편스토랑’ 이정현 시부모님, 며느리 둘째 임신 소식에 보인 반응은?!

박동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6/27 [10:39]

‘편스토랑’ 이정현 시부모님, 며느리 둘째 임신 소식에 보인 반응은?!

박동주 기자 | 입력 : 2024/06/27 [10:39]

 

[코리아투데이뉴스]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현이 시부모님께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다.

 

6월 28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이정현이 남편과 함께 시부모님을 위한 깜짝 서프라이즈를 준비한다. 최근 둘째 ‘복덩이(태명)’를 가진 이정현이 드디어 시부모님께 이 소식을 전하는 것. 과연 이정현의 시부모님이 며느리의 둘째 임신 사실을 알고 어떤 반응을 보일지 공개될 ‘편스토랑’ 본 방송이 주목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이정현은 남편에게 “오늘 어머님, 아버님 오시는데 서프라이즈 해드리자”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귀염둥이 서아에 이어 복덩이가 찾아왔다는 사실을 공개하자는 것.

 

이에 이정현과 남편은 복덩이의 초음파 사진, 임신 확인서를 예상 밖 장소에 숨겼다. 이후 며느리의 임신 소식은 꿈에도 모르는 시부모님은 평소처럼 며느리와 서아를 위해 손수 끓인 곰탕과 살코기, 시어머니가 고향에서 공수한 귀한 식재료 등을 잔뜩 챙겨 양손 무겁게 등장했다. 한 자리에 모인 3대 가족의 화기애애한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았다고.

 

잠시 후 시작된 복덩이 공개 서프라이즈. 이정현과 남편은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상황을 지켜보는 가운데 드디어 시부모님이 초음파 사진을 우연히 발견한 순간, 예상 못한 부모님의 반응에 이정현과 남편은 깜짝 놀랐다고. 과연 시부모님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감동의 서프라이즈가 끝나고 시어머니는 이정현에게 “학교 다니랴, 일하랴, 남편 신경쓰랴 바쁜데 언제 이렇게… 고생했다, 세상에...”라며 며느리 이정현을 따뜻하게 끌어안았고, 시아버지도 진심 어린 축하의 한마디를 꺼내 이정현을 울컥하게 했다고. 이정현의 남편이 "얘기는 안 하셨지만 두 분은 혹시 둘째를 기다리셨냐”고 묻자 시어머니는 “‘(서아에게) 형제가 있는 게 좋으니까 하나 더 있으면 좋겠다’싶었어도 별로 생각 안하고 있었다”라고 털어놓으며 생각지도 못한 기쁜 소식에 미소를 숨기지 못했다.

 

복덩이라는 태명처럼 가족에게 큰 행복을 안겨준 이정현의 둘째 임신 소식. 마음 따뜻한 시부모님의 반응은 6월 28일 금요일 저녁 8시 4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