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제69회현충일 추념식 거행

제갈종용 기자 | 기사입력 2024/06/07 [09:28]

김해시, 제69회현충일 추념식 거행

제갈종용 기자 | 입력 : 2024/06/07 [09:28]

 

[코리아투데이뉴스] 김해시는 6월 6일 오전 9시 50분부터 김해시 충혼탑(신어산길 56(삼방동))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

 

이날 추념식에는 홍태용 김해시장을 비롯한 지역 국회의원, 시·도의원, 유관기관장, 보훈단체장, 국가유공자와 유족, 시민 등 900여명이 참석했다.

 

현충일 추념식은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이라는 슬로건 아래 국민의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조총수 발사,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헌시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전몰군경유족 최경화씨가 헌시낭독을 하였으며 청소년교향악단연주에 맞추어 시립합창단이 현충일 노래를 제창하여 나라를 위해 희생한 장병과 순국선열 등 애도하는 마음을 되새겼다.

 

홍태용 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에 대한 경의와 깊은 감사의 마음을 표하며 앞으로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들이 더 존경받고 예우받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관내 12개 현충시설을 둘러보며 거룩한 희생과 나라사랑의 참 뜻을 되새겨보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기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