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울산에 0대 2 패... 홈경기 첫 패배

변정섭 기자 | 기사입력 2022/05/22 [13:00]

김천, 울산에 0대 2 패... 홈경기 첫 패배

변정섭 기자 | 입력 : 2022/05/22 [13:00]

 

 

 

[코리아투데이뉴스김천상무가 울산현대와 홈경기에서 0대 2로 패하며 홈경기 첫 패배를 기록했다.

 

김천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배낙호)이 21일 오후 7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14R 울산현대와 홈경기에서 0대 2로 패했다. 김천상무는 부부의 날을 맞아 이날 홈경기에서 가족의 소중함을 느끼게 하는 사연 이벤트 등을 통해 부부의 날을 기념했다.

 

김천은 4-3-3 포메이션으로 울산에 맞섰다. 서진수-조규성-권창훈이 1선을 꾸렸고 이영재-권혁규-고승범이 뒤를 받쳤다. 포백라인은 유인수-김주성-정승현-강윤성이 책임졌고 골문은 구성윤이 지켰다.

 

전반 초반, 김천은 울산 레오나르도에 일격을 당하며 선제골을 내줬다. K리그1 선두 울산을 상대로 김천은 전반 25분까지 슈팅 3회, 유효슈팅 2회로 팽팽하게 맞섰다. 슈팅 수는 비슷하게 가져갔지만 결과는 울산의 몫이었다. 전반 36분, 울산 윤일록이 김천의 골망을 다시 한 번 흔들며 0대 2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 시작과 함께 김천은 서진수를 빼고 김한길을 투입했다. 후반 19분부터는 권창훈, 권혁규, 유인수, 고승범을 빼고 하창래, 문지환, 한찬희, 김경민을 차례로 투입했다. 김천은 슈팅 기회를 만들어 골대를 맞추는 등 골에 근접한 기회를 가져갔지만 골까지 이어지진 못했다.

 

한편, 김천은 오는 28일 오후 4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과 ‘하나원큐 K리그1 2022’ 15R 원정 경기를 치른다.

 

변정섭 기자([email protected])

 

  • 도배방지 이미지

#축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